본문 바로가기
* 충남 등산

충북 단양 도락산

by 조 이~ 2015. 8. 23.
728x90

높이는 964m이다. 이 산은 충북 단양에 위치한다.단양은 영춘·청풍·제천과 함께 내사군으로 그중 으뜸으로 치는 청풍명월의 도를 즐기는[] 산이다. 우암

송시열

은 '깨달음을 얻는 데는 나름대로 길이 있어야 하고 거기에는 또한 즐거움이 뒤따라야 한다'라는 뜻에서 산이름을 지었다고 전해진다.
소백산(:1,440m)과 월악산(:1,093m) 중간에 있는 바위산으로 일부가 월악산국립공원 안에 들어 있다. 또한 태백산맥과 소백산맥의 분기점에 있으며 주로

화강암

편마암

이 분포한다. 북에는 사인암()이, 서에는 상·중·하선암() 등 5개의

단양팔경

을 안고 있어 경관이 빼어나며 궁터골에는 명소 사모폭포가 있다.
능선에는 신선봉·채운봉·검봉·형봉 등의 암봉이 성벽처럼 둘러 있다. 상금교를 건너면 상선암이 있고 비탈진 능선을 거쳐 작은 선바위와 큰 선바위를 만난다. 20m의 너럭바위에 소나무가 우뚝한 범바위를 지나 10m쯤 바위를 오르는 채운봉에는 철사다리·쇠줄 등이 있고 형봉은 갈림길이다.
도락산에서 전망이 제일인 신선봉에는 거대한 암반에 노송들이 솟아 있고 눈 앞에는 월악산이 버티고 있다.황정산(:959m)·수리봉(:1,019m)·작성산(, :1,077m)·문수봉(:1,162m)·용두산(:994m) 등의 연봉이 보인다. 암릉·계곡·숲길의 풍치가 뛰어난 정상까지 암릉길 바위틈에 솟은 청송은 암벽과 함께

산수화

를 그린다.
소백산 연봉도 보이는 산정은 잡목이 울창하다. 형봉과 제봉을 거쳐 상선암으로 가는 비탈이 가파르다.북쪽은 대궐터였다는 광덕암()이고 산성터에서 가산리 궁기동길은 가파르다.문화재로는 신라 적성비가 있으며, 단양팔경·석문·고수동굴·노동동굴·천동동굴·온달산성·구인사·다리안국민관광지·단양유황온천 등은 가볼 만하다.

[네이버 지식백과] 도락산 [道樂山] (두산백과)

 

 

 

 

 

가야할 도락산 암릉능선이 많아 안전한 산행 주의 해야 합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힘든산 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괴물 같이 생겼네요.

 

 

 

상선암

 

 

728x90

'* 충남 등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막장봉 장성봉  (0) 2016.08.28
충북 괴산 도명산  (0) 2016.04.17
충북 단양 구인사  (0) 2015.08.03
황간 월류봉(1봉~5봉~월류정)  (0) 2015.06.15
*영동 천태산  (0) 2015.04.12

댓글0